‘국정원 돈으로 여론조사’ 김재원…도당위원장·당협위원장 모두 박탈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네이버밴드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
  • 구글플러스
  • 기사내보내기
  • 노진실기자
  • 2018-02-10
  •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

국가정보원 돈으로 불법 여론조사를 한 혐의로 최근 기소된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의 경북도당 위원장직과 ‘상주-군위-의성-청송’ 당협 위원장직이 모두 박탈됐다.

9일 한국당은 최근 검찰의 기소로 김 의원의 당원권이 정지되면서, 김 의원이 맡고 있던 경북도당 위원장직과 지역 당협 위원장직에서 면직됐다고 밝혔다.

이에 따라 경북도당은 당분간 직무 대행 체제로 운영되며, 공석인 ‘상주-군위-의성-청송’ 당협은 후임 위원장 선출 절차를 밟을 것으로 보인다.

노진실기자 know@yeongnam.com

[Copyrights ⓒ 영남일보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]